오늘의 핫
연예뉴스 분류

배우 서지혜♥김정현, 핑크빛 열애중..현빈♥손예진 이어 '사랑불' 두번째 커플 탄생

컨텐츠 정보

본문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은 '사랑의 종착역'이었나보다. 벌써 두 커플이나 탄생했으니 말이다.

배우 서지혜(37)와 김정현(31)이 핑크빛 열애에 빠졌다. 지난 1월 열애를 인정한 현빈(39) 손예진(39) 커플에 이어 두번째다.

서지혜는 2019년 말부터 2020년 초까지 방송한 '사랑의 불시착'에서 평양 최고급 백화점 사장인 어머니의 외동딸이자 이정혁(현빈)의 약혼녀 서단 역을 맡았다. 김정현은 한국에서 사기행각을 벌이고 북한으로 피신해온 구승준 역을 연기했다. 이들은 극 중반부터 러브라인을 시작해 '달달'함을 과시하다 극 말미 구승준이 서단을 구하려다 총에 맞아 사망하는 새드엔딩을 맞은 바 있다.

하지만 현실은 달랐다. 드라마 촬영을 통해 서로의 마음을 키워간 이들은 작품을 끝내면서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발전했다.

이후 서지혜가 주연을 맡은 MBC 드라마 '저녁 같이 드실래요'에 김정현이 첫회 특별출연하며 러블리한 모습을 연출하기도 했다.

이들의 지인에 따르면 김정현은 서지혜의 여성스러우면서도 센스있는 모습에 반했고, 서지혜는 김정현이 6세 연하임에도 불구하고 세심하면서도 적극적인 모습에 마음을 연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서지혜는 김지운 감독이 연출하는 애플TV플러스 오리지널 시리즈 '미스터 로빈'(가제)에 캐스팅돼 촬영에 한창이다. 김정현은 tvN '철인왕후'를 마친 후 휴식을 취하며 차기작을 검토중이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알림 0